|980|2 파출부 좋은곳. 여기를 추천해 드려요.

hongjacga.com

Qna
    '밥차남' 김갑수vs김미숙, 졸혼 전쟁 시작···시청률도 상승
  • 아니면 밥해주고 옷이나 빨아주고 잠자리까지 같이해주는 고급 파출부에요? 그것도 아니면 당신 회사에서 열 받으면 그거 받아주는 화받이? 그것도 아니면 당신이 오라면 오고 가라면 가는 발길에 차이는 동네 똥개에요?...
  • 품위있는 그녀, 혼사는 대사, 단점도 예뻐보여
  • 김희선은 설마 하는 마음으로 집에 들어와 파출부 아줌마에게 자전거를 새벽에 타지 않는다는 충격적인 소식을 듣는다. 김희선은 이말을 듣고 장원장 사모의 충고를 상기한다. 김희선은 하나하나 퍼즐을 맞춘다. 정상훈의...
  • "냉장고를 어떻게 잠가요" 원세훈 부인 갑질의혹 반박
  • 그것도 무슨 직원이 아니고 파출부가. 야단을 쳤는데 기절을 했대요. 얼마나 야단을 쳤는지... 그것도 다 국정원 직원들이 하는 얘기들입니다. " ◇ 김현정> 여기에 대해서는 뭐라고 하던가요? ◆ 김정훈...
  • 갑질 문화, 그 끈질긴 인간의 우월 본능 망령
  • 미국 유학 시절에 파출부 일로 생활비를 벌었던 한 유학생 부인은 매년 명절 때면 어김없이 양말과 음료수를 사서 아파트 경비 아저씨와 미화원 아줌마들에게 전한다. 어린 시절 어머니가 빌딩 미화원이었던 내가 아는 한...
  • [유머-아재개그] 사모님, 아무 걱정 마세요
  • 집 파출부에게 돈을 듬뿍 주고 부탁을 했더니 하룻밤을 자고 온 아줌마는 그냥 싱글~벙글~웃기만 했다.... ‘사이즈’는?” “음…음…?” 파출부 아줌마 왈… “이 집 아저씨와 거의 똑 같다고 보면 되요!! 허거덕…”
블로그
    폭염에 선풍기도 못 틀고 청소·빨래하는 30만 명
  • ☞ [우리 집에 온 노동자①] "우리를 파출부처럼 대해요" 요양보호사의 서러움 저작권자(c) 오마이뉴스(시민기자)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☞ 이 기사 응원! 자발적 유료 구독 [ ] ☞ 모든 시민은 기자다! [오마이뉴스 기사...
  • <디테일추적>'솔거노비' 공관병은 왜 생겨났을까
  • 식모가 사라지고 파출부와 가사도우미가 자리를 그 자리를 대신한 시절에도 달리 변한 건 없었다. 명문대 출신 공관병을 자녀 과외교사나 대학원 재학 중인 장군님 과제·논문 셔틀로 써먹은 게 쏠쏠해 제도 유지에 힘이...
  • 해고자 김정숙씨의 자부심
  • 별수 없이 정숙씨는 식당에서 설거지를 하거나 틈틈이 가정집 파출부를 하며 생계를 이어나갔다. 요약하자면 그녀는 삶의 대부분을 빨갱이, 간첩이라는 누명을 안고 ‘해고자’로 살았다. ‘그녀들’이 기억하는 2년의...
  • [강창동 大기자의 창업이야기] 엘리트 퇴직자도 창업땐 ‘봉’
  • 주방장 없이 파출부를 불러 하루하루를 버티던 점주는 결국 다른 사람에게 가게를 넘겼다. 점주는 “가맹점 운영에 장애물이 생기면 본사가 다 해결해줄 것으로 생각했다”며 “위기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방안을...
  • '가난의 늪' 빠진 청년... "청포도 사탕으로 끼니 때워"
  • 그에게 장학금 준 곳은 '러시앤캐시'였다 ▲  청년빈곤에 따른 고통을 겪는 이대윤씨 ⓒ 박동우 어머니는 파출부, 떡집 아르바이트 등을 하며 살림을 이어나가려 애썼다. 그래 봐야 한 달에 100만 원 안팎 되는 돈으론...
뉴스 브리핑